FC2라이브 인터넷 라이브 개인방송 스포츠 게임 커뮤니티

KT, 일반도로서 5G 핸드오버 기술 시연

KT가 평창 5G 규격 기반으로 만든 기지국간 자동 '핸드오버' 기술을 토대로 일반도로에 5G 네트워크를 구축·검증했다고 14일 밝혔다. 핸드오버란 단말기가 연결된 기지국에서 다른 기지국으로 이동해도 끊김 없이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게 하는 빔포밍 기반 기술이다.

5G 도로망에 적용된 이 기술은 단말이 이동하면서 실시간으로 기지국간 빔 추적 핸드오버를 수행한다. 전파 도달 거리가 짧은 28㎓ 대역을 이용하는 5G 통신망에서는 핸드오버 기술이 필수다.

KT는 5G 단말기를 탑재한 차량이 주행하며 실시간 대용량 스트리밍, 모바일 고화질 CCTV, 인터랙티브 홀로그램 서비스 등을 시연했다.

제한된 공간에서 일부 기지국을 수동으로 설정함으로써 단말기의 이동성을 시험해보는 수준이 아닌, 3㎞에 달하는 일반도로에서 핸드오버를 시험·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KT는 5월 시속 110㎞로 달리는 서울·인천간 공항철도 객차에서 5G를 통한 기가급 데이터 전송을 검증하는데 성공했다. 9월에는 고속도로 위에서 시속 100㎞ 이상으로 달리는 차량에서 5G 네트워크에 연결해 5G-SLT(스카이라이프LTE) 서비스를 시연하기도 했다.

전홍범 KT 융합기술원 인프라연구소장은 "핸드오버 기술을 일반도로에서 검증함으로써 다가올 자율주행시대를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0 Comments
 

전체 스포츠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팸랭킹